김인철의 야생화산책

본 블로그는 우리 산과 들에서 직접 찍은 야생화 사진들로 운영합니다/블로그 사진의 상업적 이용을 절대 금합니다/모든 사진과 글에 저작권이 있습니다/저자의 동의없이 무단으로 사용하는 것을 금지합니다/
블로그 "김인철의 야생화산책"에 대한 검색결과 1732
  • [비공개] 디카 산수-23-으아리 피는 서강

    단종의 첫 유배지인 청령포가 있는 강원도 영월. 그 남쪽에 높이 70m의 바위가 칼로 쪼갠 듯 마주 선 선돌이 있고. 그 선돌 곁을 서강이 유유히 흘러갑니다. 선돌과 서강, 강변 마을이 한눈에 들어오는 전망 좋은 곳에 한 줄기 으아리가 올해도 피어나 가여운 넋을 달래주는 듯합니다.
    김인철의 야생화산책|2020-05-31 06:00 am

    추천

  • [비공개] 야생화산책-금난초,은난초,민은난초,은대난초

    <금난초> <은난초> <민은난초> <은대난초> 금난초, 은난초, 민은난초, 은대난초. 난초과의 여러해살이풀. 봄 전국 어디서나 비교적 어렵지 않게 만날 수 있는 야생난초들입니다. 물론 허리를 굽히고 몸을 낮추고 겸손하게 살펴야 눈에 들어옵니다.
    김인철의 야생화산책|2020-05-30 06:00 am

    추천

  • [비공개] 야생화산책-벼룩이자리

    벼룩이자리. 석죽과 벼룩이자리 속의 한해 내지는 두해살이풀. 자잘한 상치아재비를 둘여다본 김에 곁에 있던 벼룩이자리 작은 꽃을 가만 살펴보았습니다. '작은 것이 아름답다.'
    김인철의 야생화산책|2020-05-29 03:00 pm

    추천

  • [비공개] 야생화산책-개미자리

    개미자리. 석죽과의 한해 내지는 두해살이풀. 상치아재비 자잘한 꽃이 눈에 들어오니, 가는 데마다 작은 꽃들이 나도 봐달라고 눈치를 줍니다.
    김인철의 야생화산책|2020-05-29 06:00 am

    추천

  • [비공개] 야생화산책-상치아재비

    상치아재비. 마타리과의 한해살이풀. 국가생물종지식정보시스템에 따르면 유럽 원산의 귀화식물로, 귀화시기는 1964년~현재, 분포지역은 남부 및 제주도입니다. 10~40cm의 키에, 지름 1.5mm 정도 되는 마타리과 특유의 자잘한 꽃이 풍성하게 달립니다. 처음 만난 김에 이모저모 자세히 담았습니다.
    김인철의 야생화산책|2020-05-28 06:00 am

    추천

  • [비공개] 야생화산책-산작약

    산작약. 작약과의 여러해살이풀. <산지의 나무 밑에 난다. (반그늘지역에 산다.) 높이 40-50cm. 잎은 3-4개가 어긋나기하며 엽병이 길고 2회 3출하며 소엽은 긴 타원형 또는 거꿀달걀모양이고 양끝이 좁으며 길이 5-12cm, 폭 3-7cm로서 가장자리가 밋밋하고, 뒷면은 흰빛이 돌며 백작약과 달리 털이 있다. 앞..
    김인철의 야생화산책|2020-05-27 06:00 am

    추천

  • [비공개] 야생화산책-넓은잎제비꽃

    넓은잎제비꽃. 제비꽃과의 여러해살이풀. 선제비꽃, 왕제비꽃과 함께 멸종위기종으로 지정된 넓은잎제비꽃입니다.
    김인철의 야생화산책|2020-05-26 06:00 am

    추천

  • [비공개] 야생화산책-나도수정초

    나도수정초. 노루발과의 여러해살이 부생식물. 연둣빛 숲속에 '파란 눈의 외계인'이 나타났습니다. 7~8월 은백색의 꽃이 핀다고 국생종은 설명하고 있으나, 남녘의 숲에선 이미 5월 중순 풍성하게 자라났습니다. 숲에 가득 드리운 나뭇잎 사이를 비집고 들어온 햇살에 순백의 전초가 반짝반짝 빛나니 은..
    김인철의 야생화산책|2020-05-25 06:00 am

    추천

  • [비공개] 디카 산수 -22-단산 소경

    단산. 제주 서귀포시 안덕에 있는 높이 158m의 야트막한 산. '바굼지 오름'이라는 이름이 있기는 하지만, 제주의 수많은 작은 산들이 '오름'으로 불리고, 그 모양도 둥근 바가지형인 데 반해, 봉오리가 뾰족하고 그 이름에 <메 산(山) 자>가 들어가기에 다소 특별하게 여겨지는 단산. 가까운 대정에서 ..
    김인철의 야생화산책|2020-05-24 06:00 am

    추천

  • [비공개] 야생화산책-석곡

    석곡(石斛). 난초과의 상록 여러해살이풀. 모처럼 환히 웃는 얼굴을 만났습니다. <돌 석(石) 자> 이름대로 바위 겉에 붙어 자라는 석곡. 바위 절벽 위에 겨우 붙어살아가다 보니, 나무줄기나 이파리 등에 가려 겨우 얼굴을 알아볼 정도입니다. 그렇게라도 해야 목숨을 부지할 수 있는 신세인 걸 잘 알..
    김인철의 야생화산책|2020-05-23 06:00 am

    추천

이전  1 2 3 4 5 6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