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드라인 글

새로 수집된 글
  • 미리보기 이미지

    [비공개] 야생화산책-갯국

    (글의 앞부분이 이미지 혹은 HTML 태그만으로 되어있습니다)
    김인철의 야생화산책|2018-01-26 03:24 pm

    추천

  • [비공개] 제갈량과 사마의의 스승님

    제갈량과 사마의의 스승님.세상에서는 제갈량과 사마의 두 사람을 원수 지간으로 알고 있지만 어렸을 때 한 스승 밑에서 공부한 동창생 사이였다. 후한 말엽 조정은 썩을 대로 썩고 군웅이 다투어 일어나 천하가 난리 속으로 빠져 들어 갈 때 그들은 이름 있는 스승 밑에서 같이 공부하며 우열을 가리..
    산고수장의 세상이야기.|2018-01-26 01:42 pm

    추천

  • [비공개] 작은 봉사라도 좋습니다

    세월 참 빠릅니다.한 지인이 그랬습니다.벌써 1월 한달이 다 지나간다고요.저도 그런 느낌입니다.시간을 붙잡을 수는 없습니다.따라서 잘 쓸 필요가 있습니다.아껴써야 합니다.시간이 마냥 있지는 않습니다.모든 사람이 죽음을 앞두고 있습니다.언젠가는 죽기 때문입니다.죽은 다음 후회한들 소용 없..
    吳대사의 행복편지|2018-01-26 05:13 am

    추천

  • [비공개] 평창동계올핌픽 무료 셔틀 운행…서울광장~평창·강릉

    2018 평창동계올림픽과 패럴림픽 기간에 서울광장과 평창‧강릉 올림픽경기장을 오가는 무료 셔틀버스가 운행합니다. 올림픽 경기티켓 또는 평창·강릉에서 열리는 문화올림픽 공연티켓을 소지하고 있는 사람은 사전에 예약한 뒤 셔틀버스를 무료로 이용할 수 있습니다. 서울시 보도자료를 토대로 관..
    Tournote|2018-01-25 07:00 am

    추천

  • 미리보기 이미지

    [비공개] 야생화산책-수선화

    제주의 겨울을 상징하는 꽃, 그윽한 향기로 제주의 겨울을 달콤하게 만드는 꽃, 제주 토속어로 '몰마농'이라 부르는 꽃, 수선화입니다.
    김인철의 야생화산책|2018-01-25 06:00 am

    추천

  • [비공개] 롱런할 수 있을까

    이번 12번째 에세이집 '吳대사의 행복편지'는 뭔가 느낌이 온다.그동안 펴낸 책과는 확연히 다른다.키워드는 '행복'.처음부터 끝까지 똑같다.어제 지인으부터 사인용 만년필도 선물받았다.촉의 느낌이 아주 좋았다.촉이 다 닳도록 사인을 하란다.과연 그럴 수 있을까.나는 항상 가능성을 부인하지 않는..
    吳대사의 행복편지|2018-01-25 01:36 am

    추천

  • [비공개] kbs, 사장만 쫓아내면 잘될까요?

    오늘 어느 매체에서 보니 141일 공영방송인 kbs의 기나긴 파업이 22일자로 끝내고 23일부터 정상으로 업무가 시작된다는 기사를 보았다. 22일 kbs이사회에서 고대영사장 해임 안이 가결되어 노조원들이 드디어 끝났다고 하면서 서로 얼싸안고 즐거워 했다고 했다. 그러나 지금부터의 싸움이 더 어려울 것..
    산고수장의 세상이야기.|2018-01-24 10:12 am

    추천

  • [비공개] 돈 싫어할 사람은 없죠

    아내는 가끔 점도 보러 다닌다."자기 올해 좋대. 돈도 많이 벌어"모든 아내가 비슷할 게다.돈 잘 버는 남편을 좋아할 터.나는 그점에서 낙제점을 면하기 어렵다.돈을 잘 벌어본 적이 없기 때문이다.큰빚 안지고 살아온 것만도 다행으로 생각한다.자신감이 넘친 나도 돈 버는 재주는 없다.아예 그런 생각..
    吳대사의 행복편지|2018-01-24 01:57 am

    추천

  • [비공개] 서울광장에 불밝힌 평창동계올림픽 마스코트

    지난 일요일 서울광장 주변을 지나는데 평창동계올림픽 마스코트 수호랑 반다비가 환하게 불을 밝히고 있었습니다. 다음달 9일 개막하는 평창동계올림픽이 얼마 남지 않았습니다. 서울 도심에서 환하게 불을 밝히고 있는 수호랑 반다비 모습을 사진에 담았습니다. 서울광장에는 서울도서관 주변에 다..
    Tournote|2018-01-23 07:00 am

    추천

  • 미리보기 이미지

    [비공개] 야생화산책-갯국

    역시 제주의 겨울은 꽃 피는 겨울입니다. 멀리 한라산이 또렷하게 보일 정도로 맑고 투명한 하늘은 아니지만, 노란색 갯국이 환히 핀 멋진 풍경을 즐기기엔 부족함이 없습니다. 산방산이 보이는 바닷가에 핀 갯국이 딱 3년전 처음 만났을 때 보다 그 기세가 한 풀 꺾인 듯해 안쓰러웠지만, 조금 떨어진 ..
    김인철의 야생화산책|2018-01-23 06:00 am

    추천

이전  5 6 7 8 9 10  다음